[감상&네타] 나노하 스크라이커즈 25화 단평 by 리나인버스

+++++++++++++++++++++++++++++++++++++++++++++++++++++++++++++++++++
올려놓고 보니 리리컬가든에선 앞쪽글자가 그대로 나오죠..
이렇게 나오면 네타표시를 해도 별 소용이 없네요.
(물론 이글루스로 와도 마찬가지...)
그래서 한번 막습니다. 그리고..
가든에 앞쪽에 글 나오는걸 염려해서 좀더 잡담을 써보겠습니다.
이번 25화에 팬픽으로 쓰고 싶은 내용이 나오더군요..
근데 역시 이번에도 하야테가족이야기..
언제부터 하야테팬픽만을 쓰게되었는지...(처음부터 그랬던가..)
아무튼 그랬습니다....쩝..
아..그렇다고 하야테팬픽을 쓰기 싫은게 아닙니다.
단지 페이트이야기를 하야테이야기처럼 술술 쓰고 싶은 맘뿐입니다..ㅜㅡ
+++++++++++++++++++++++++++++++++++++++++++++++++++++++++++++++++++




저화질로 무자막 감상후....



자막이 없었음에도 비타부분에 눈물 참느라 정말 고생했습니다.
[여긴 사무실이단 말이다!!!OTL]

그라프아이젠 부서질때 저도 모르게 "헉"이라고 해버린.....
정말 딱 저 단어 그대로 나와 버렸어여...

  


하야테...역시 넌 진정한 야천의 왕이야...
변신씬이 없어서 좀 그렇지만...그래도...울 비타를 구해주는 부분 초감동이었어!!!!ㅠㅠㅠㅠㅠ
(팬픽꺼리 Get~)

나노하와 비비오에선 나노하의 사기적인 버스터와 SLB에 얼어있었슴다..
[역시 마왕님]이란 생각이 절로 나더군요....
(아무리 그래도 비비오에게 그렇게 할줄이야...)


마지막으로 스크라이커즈 감독님께 한마디....


"감독님...어째서 페이트만....진정 감독님은 페이트 안티이셨어요?!"

1/17/23화의 스바루, 이번화의 비타&하야테&나노하&비비오&시그넘등...
길게 나왔건...짧게 나왔던 나름대로의 포스를 풍기기에 부족함이 없었습니다.

근데 왜...페이트만...페이트만 그렇게 방치하신거에요!!!!!!!!








[감독님 미워...ㅠㅜ]











덧글

  • 제네식 바루가이가 2007/09/17 20:30 # 삭제

    각자의 사정...이 아닐까요? 예를들어, 제작진은 페이트를 좋아하는데 감독은 그렇지 않다든가...일단 제작진에게 감 놔라, 대추 놔라하는 건 감독이니까 그야말로 감독 맘이죠.
  • 무장괴한 2007/09/17 23:02 #

    이번엔 하야테가 훈훈하게 나오는 모양이군요 젝일 볼시간이 없어!(...)
  • 메이군 2007/09/18 01:15 #

    중령님중령님중령니이이이이임!!!

    그 동안의 안습을 이겨내고 이런 감동장면이라니요!
  • 네안 2007/09/21 08:02 #

    ^^ 하하하.. 블로그에 글쓰는건 처음인듯.. 나중에 팬픽 날잡고 읽어봐야겠네요
    하나 봤는데 맘에 들었어요..

    아 그리고 1,17,23,25 화는 감독이 맡은 화 지만.. 24화는 다른 사람이 맡은거라서..
    아마 감독도 방영분 보고.. 깜짝 놀라지 않았을까요? 세븐아크스 제작진은.. 개개인의
    능력차이가 너무 많이 나는게 흠.. 쿄토는 거의 평균적인데..
  • 리나인버스 2007/09/21 09:07 #

    제네식 바루가이가//속사정은 당사자만 알겠지요...뭐..솔직히 제가 여기서 이렇게 해봤자 아무소용이 없는거지만....제가 좋아하는 캐릭터가 그렇게 나온것은 정말 슬픈 일입니다.....
    무장괴한//지금 당장이라도 보세요!!!라고 말하고 싶지만 이왕임 고화질나올때까지 기다리심이 어떨련지요..이번화...절대로 고화질판으로 보셔야 합니다. 그래야 각각의 장면의 묘비를 맘껏 느낄수 있을거라 생각합니다~ 이왕 시간이 없으심 수욜까지 미루심이 어떨련지요?^^
    메이군//이번화에서 중령님 제대로 멋졌습니다..ㅠㅜb
    네안//네안님 반갑습니다^^
    그렇죠...저도 그런 의미에서 왜 "방치" 하셨나고 적은거에요...총감독님이 24화를 맡아주셨으면 최소한 야동(야구동영상)은 안나왔을텐데 말입니다..ㅜㅡ DVD도 그리 기대는 할수없지만 그래도 마지막 희망으로 생각할렵니다.
    팬픽 맘에 드셨다니 다행이네요~^^*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